현청 접대과: 아리카와 히로씨 소설은 한국 정서에도 먹히지 않을까? Books

<도서관 전쟁>, <스토리 셀러> 등으로 국내에도 많은 소설이 정발된 아리카와 히로 씨의 작품 중 놓친 것이 있길래 잽싸게 구매해 보았다. 내용은 고치 현의 현청에 새로 신설된 관광 홍보과 "접대과"의 직원 가케미즈가 고치 관광을 위해 분투하는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단순히 현의 관광 진흥을 위해 노력하는 공무원의 이야기가 아니라 경직된 일본 공무원 사회에 대한 지적 그리고 한국 국민들이 좋아하고 나도 좋아하는 사랑 이야기가 담겨있다.

본 소설은 2011년 <다빈치> 선정 올해의 책 연애소설 부문 1위, 종합 1위를 차지했다. 또한 작중에 등장하는 고치현 출신으로 고치현을 위해 발벗고 나서는 홍보대사이자 유명 작가 요시카도와 같이 실제로 작가 아리카와 히로씨의 고향이 고치 현이고,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다. 소설 내용은 픽션이지만 접대과는 실제로 고치현청에 존재하며, 단행본 판매 인세 전액을 지진피해지역에 기부할 것을 약속했다. 2013년에는 니시키도 료와 호리키타 미키가 주연으로 영화 <현청 손님 접대과>라는 이름으로 개봉하였다.


소설을 무척 재미있게 읽었기에 영화도 함께 보았지만, <창문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 때도 그랬지만 소설 쪽이 훨씬 재미있다. 영화에는 진부한 표현과 연출이 많고 주인공 가케미즈가 소설보다 더욱더 나사빠진 듯한 느낌인지라 그렇게 재미있다고 평가할 수는 없었다. 다만 소설에서는 볼 수 없고 궁금했던 고치의 실제 모습과 먹거리들의 모습들을 볼 수 있다는 점은 좋다. 


요시카도와 사와의 이야기는 조금 벙찐 감이 있지만-아직 한국에는 익숙치 않은 소재 아닐까?-, 일을 하며 조금씩 가까워져가는 가케미즈와 묘진의 이야기는 훈훈했다. 더해 작중의 요시카도와 실제 아리카와씨, 작중의 접대과와 현실, 작중의 배경과 현실 사회의 모습 등 이 작품에서 가장 흥미로운 점은 작품과 현실을 비교하고 접점을 상상하는 것이아닐까?
내용이 너무 예상대로 흘러가는 것은 조금 아쉬웠지만 - 예를 들어 기요토 강판 건은 프로젝트 시작하자마자 예측할 수 있다 - 연애 이야기도 그렇고 가케미즈라는 한 사람의 공무원이 성장해가는 이야기로도 꽤 흥미있기 때문에 아리카와 씨 작품의 팬이라면 추천한다.

핑백

  • LionHeart's Blog : 사쿠라 퀘스트 ED - Freesia 2017-06-10 23:05:42 #

    ... . 지금까지는 캐릭터 디자인이 마음에 들어서 계속 감상하고 있습니다. 마을을 다시 살리기 위해 노력하는 이야기로는 '도서관 전쟁'으로 유명한 아리카와 히로씨의 작품 '현청 접대과'가 떠오릅니다. 이 책은 일본 고치 현의 관광 부흥을 위하여 현청에 생긴 관광 홍보과에서 일하는 공무원들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습니다. 비슷한 내용이다보니 아무 ... more

  • LionHeart's Blog : 사쿠라 퀘스트: 긴 고통의 시간이었지만... 2017-10-08 22:44:24 #

    ... 개인적으로는 이 작품을 보며 일본 고치현의 관광 홍보과에 소속된 주인공이 고치 관광업 부흥을 위해 분투하는 이야기를 다룬 작가 아리카와 히로 님(도서관 전쟁 등)의 '현청 접대과'라는 책이 떠올랐습니다. 두 작품 모두 특산물보다는 관광업으로 승부수를 띄우는 점이 비슷합니다. 그러다보니 둘을 계속 비교하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인 만족도로는 ... more

덧글

  • 불멸자Immorter 2015/02/20 13:58 # 답글

    정말 재밌게 읽었죠! 훈훈했습니다 ㅎㅎ
  • LionHeart 2015/02/20 15:02 #

    훈훈하긴 했는데 마지막 한방이 조금 아쉬운 느낌이었어요. ^^
  • 휘둥그레 2017/02/03 07:15 # 삭제 답글

    아! 비블리아 리뷰탐방하다 보았습니다. 쓰신 리뷰 제목보고 완전 초공감!! 리뷰도 대공감하고 갑니다. 전 이 작가 엄청 좋아해요!!! 신간나올때마다 줄거리도 안보고 바로 구매하거나 원서도 (못읽지만ㅜ) 몇권 구매할정도ㅎㅎ 정말 신기하더라고요. 소재도 다양하지만 정말 희한하게도 등장인물의 심리, 정서 묘사들이 다른 소설과 달리 위화감없이 친숙하게 느껴져서 팬이 되었죠ㅎ 심지어 군대관련조차도 결국은 사람이니까.. 불편함이 안느껴졌죠. 딱 한권 스토리셀러라는 작품만은 내용이 좀 헷갈려서 와닿지않았다는게 하핫. 전 특히 고양이 여행 리포트라는 작품이 가장 근사하다고 생각합니다...
  • LionHeart 2017/02/03 11:01 #

    저 역시 국내 출판만 이루어지면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구매하는 작가님 중 하나입니다. 전 '도서관 전쟁'을 통해 알게되어 지금까지 즐겁게 읽고 있습니다. 군관련 소재는 한일 관계상 불편할 수도 있었을텐데 자국내에 초점을 맞춰서 읽는데 큰 지장은 없더군요.
    개인적으로 가장 인상에 남았던 것은 역시 입문하게 된 '도서관 전쟁'입니다. ^^
댓글 입력 영역


애드센스반응형

통계 위젯 (화이트)

556
388
16746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