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원찮은 그녀를 위한 육성방법 8: 신규파티 결성 LightNovel

8권은 한 마디로 표현하자면 '신규파티 결성'이군요. 그리고 2부 시작이기도 합니다. 지난 7권에서 두 히로인들이 자신의 장래라고 해야할지, 꿈을 위해서 독립한 이후 그 빈자리를 메우기 위한 신입부원 모집을 하였습니다. 일러스터 사와무라 스펜서 에리리의 자리는 이즈미가 물려받고, 카스미가오카 우타하의 시나리오 라이터 자리는 주인공이 물려받습니다. 하지만 부의 운영 및 경영과 밴드 'icy tail'의 매니져까지 맡는 것은 무리였는지, 매니지먼트는 이즈미의 오라버니인 하시마 이오리가 추가로 영입되었습니다.

그렇게 모양을 갖춰가고 꿈을 다시 키워가는 'Blessing software'지만 부원들에게 큰 충격을 줄 정도의 에리리의 성장을 보여주게 되는데요. 이즈미가 가지게 될 부담은 나중에 슬럼프 형식으로 다뤄질 수 있을 것도 같지만, 주인공이나 카토가 받았을 인상은 어땠을지 궁금합니다. 아키 토모야는 자기로서는 그녀의 재능을 키우지 못했다는 열등감을 느낄까요? 무엇보다 전 아직 카토가 가진 에리리에 대한 불만을 이해하지 못하고 있어서 그녀가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는지 너무 신경쓰입니다. 아, 저에게 있어서 에리리는 이해는 할 수 있지만 좋아할 수는 없는 캐릭터로 자리 잡았기 때문에 히로인 자리에서 완전 논외입니다.

카토와 에리리의 화해의 자리를 마련하기로 한 순간 모두에게 충격을 주는 형태의 작품 발표가 있었으니 다음 9권이 어떻게 전개될지 궁금합니다.


인정하기는 싫지만 주인공은 정말 청춘을 제대로 쓰고 있구나란 느낌이 듭니다. 제가 주인공을 마음에 들어 하지 않는 이유 중에는 분명 아끼지 않고 자신의 시간을 불태우는 젊음에 대한 질투가 있는 것 같습니다. 꿈을 위해 바보같이 돌진하는 점이나, 그런 그 곁에서 단어 그대로 '밀착'하여 지원해주는 미소녀들이라니 이런 꿈같은 일이 있을까요?

물론 다른 작품의 주인공들보다도 더욱 미운 이유에는 카토를 막대하는 것 때문입니다. 가면 갈 수록 주인공과의 생활은 부부를 떠오르게 만드는군요. 아키 토모야 본인도 자각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비쥬얼은 여전히 효도 미치루를 가장 좋아합니다만, 역시 단발과 장발 모두를 커버하며 갈수록 작품에서 매력을 높여가는 카토 메구미가 최고인 것 같습니다.

핑백

  • LionHeart's Blog : 시원찮은 그녀를 위한 육성방법 GS 2: 본편같은 외전 2016-12-18 12:44:33 #

    ... 사실 본 GS 2편 내 에피소드에는 이와 같은 넘버링이 이루어졌습니다. 9권에서 우타하가 토모야에게 문제해결의 실마리를 제공하도록 만든 숨은 조력자 미치루의 활약을 그린 8권 이후의 에피소드와 외전들은 8.3, 8.5, 8.7이고, 9권 이후에서 'blessing software'의 새로운 일러스트 담당 하시마 이즈미가 멋진 만남을 통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애드센스반응형

통계 위젯 (화이트)

145154
1250
15471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