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젤전설: 너무나 사랑스러운 악마? 천사? Comics

최근에 전자책으로 출판되는 옛날 만화를 자주 포스팅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그런데 이번 작품만은 이전 리뷰에서 하지 않았던 말을 하게 될 것 같네요. 그것은 바로 '강력 추천'한다는 말입니다. 제가 정말 사랑하는 작품 중에 하나입니다.

이 작품 역시 이제는 모르는 분도 많이 계실 것 같네요. 1996년에서 2000년까지 일본에서 연재된 작품으로서 단행본 15권으로 완결된 작품입니다. 작가는 야기 노리히로 님으로, 이제는 본 작품보다 '클레이모어'로 작가님을 알고 계신 분들이 많을 것 같네요. 한국에서는 1999년에 학산문화사에서 정식 발매되었으며, 2013년에 애장판으로서 재출간되었습니다. 애니메이션은 감상하지 않았지만 2편짜리 O.V.A.가 제작되었다고 하네요.

내용은 학원폭력물의 탈을 쓴 개그물(치유물?)입니다. 악마가 현계에 강림했다고 여겨질 정도로 두려운 얼굴을 가지고 있지만 마음은 천사만큼 고운 고등학교 1학년 기타노 세이치로가 그 얼굴 때문에 많은 오해를 받으며 살아가는 이야기를 다루고 있습니다.
주인공 기타노 세이치로입니다. 결코 화난 것도, 빈정거리는 것도 아니라 순수한 마음으로 재미있어하는 얼굴입니다. 그나마 작가님께서 작품이 진행되며 그림이 안정화되었기에 이 정도로 사람답게(?) 보이는 것이지, 1권 당시에는 정말 인간인지 의심스러운 얼굴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마음씨는 너무나도 곱기 때문에 늘 자신이 한 행동이나 말이 남에게 상처를 주지는 않았을까 고민하며 주변 사람들에게 악마라고 근거없이 비난받고, 오해받고, 욕을 먹고, 폭력을 당함에도 남을 상처줄 바에는 자신이 참는 학생입니다. 늘 손해보는 성격인만큼 행복해지길 바라는 마음이 절로 싹트게 되는 가엽고 귀여운 캐릭터입니다.

이 작품의 재미는 대부분 주인공 기타노 세이치로가 받는 오해로인해 만들어집니다. 최근 연재 중인 판타지소설 '오버로드'라는 작품의 주인공인 모몬가는 그 모습과 압도적인 강함 때문에 주인공의 생각 없는 행동에도 주변 사람들이 멋대로 의미를 부여하거나 곡해하여 그에게 경외심을 품는 전개가 있습니다. 이 작품 역시 주인공 기타노의 악마같은 얼굴 때문에 주변 사람들이 멋대로 겁먹고, 싸움을 걸고, 제풀에 쓰러져서 다시 오해거 커지는 것을 반복합니다. 이야기가 진행되며 기타노의 천사같은 본성을 깨닫고 그를 이해하는 사람도 생기지만, 기타노가 폭력적인 사람이라는 오해를 풀고 싶어도 워낙 인상적인 외모로 인하여 풀 수가 없습니다. 그렇게 멋대로 기타노를 어리석게 오해하는 이들을 보는 것과 그들에게 순수하게 대응했을 뿐임에도 기타노의 입맛 좋게 흘러가는 이야기 전개가 상당히 유쾌합니다.

정말 큰 웃음을 주었던 작품으로, 몇번이나 반복해서 읽고 있는 사랑하는 작품입니다. 아직 읽어보지 않으신 분들이 계시면 강력 추천해드리고 싶네요.

덧글

  • hansang 2017/04/16 19:53 # 답글

    이 작품은 오해 개그물의 한 획을 그은 작품이죠. 무엇보다도 국내 해적판으로 출간 당시 전설의 해적출판사 알라딘 버젼 번역이 또 엄청났었습니다. 주인공 이름이 '나일등'인 버젼이었죠.
  • LionHeart 2017/04/17 10:44 #

    사실 저는 '클레이모어'가 연재된 이후에 이 작품을 접하게 되어, 해적판까지는 보지 못했습니다.
    이름이 '나일등'이라니 초월번역이라고 해야할지 센스라고 해야할지...대단하네요. ^^;
  • nenga 2017/04/16 20:25 # 답글

    유전이라는게...
  • LionHeart 2017/04/17 10:44 #

    옛말에 피도둑은 못한다더니...
  • 흥겨워 2017/04/16 21:22 # 답글

    으음, 기타노를 보면 라이어 게임의 요코야가 생각난단 말이죠? :D
  • LionHeart 2017/04/17 10:45 #

    '라이어 게임'은 감상하지 못했는데, 해당 작품에도 비슷한 인물이 등장하나보군요? :)
  • Wish 2017/04/16 22:41 # 답글

    아 이거 진짜 재밌게 봤었죠

    아직도 기억나는 끼에에에에엑!!!



    그어어어어어!!!
  • LionHeart 2017/04/17 10:45 #

    부끄럽지만 어렸을 때 산 속에 들어가 똑같이 외치며 달려본 적이 있는데, 스트레스 해소가 되더군요(?)
  • 아저씨 2017/04/17 11:17 # 삭제 답글

    이게 애니매이션으로 제작/방영되던 도중에 감독이 사망해서 중단되었던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당시에 제법 애니매이션을 잘 만들고 유명했던 감독이었기 때문에, 아쉬웠지요.
  • LionHeart 2017/04/17 18:50 #

    나무위키에서는 말씀하신 내용이 루머였다고 되어있는데 실제 스태프 중 누군가가 사망하였는지, 아니면 진짜 루머였는지는 모르겠군요.

    일단 개인적으로 알아본 결과 애니메이션 OVA 감독인 가이자와 유키오씨는 2017년까지 활동 중이십니다 (관련링크: https://ja.wikipedia.org/wiki/%E8%B2%9D%E6%BE%A4%E5%B9%B8%E7%94%B7)
    그밖에도 편집, 니시야마 시게루 씨도 2017년까지 '데미짱은 이야기하고 싶어' 등의 제작에 참여하고 계시고, 캐릭터디자인, 이토 나오유키 씨도 2017년까지 '오버로드' 등의 제작에 참여하시고 계시네요. 미술감독, 타니구치 쥰이치 씨는 2012년까지의 활동이 확인됩니다.
댓글 입력 영역


애드센스반응형

통계 위젯 (화이트)

300242
1895
1523982